아버지와 자녀의 관계를 좁히고 친밀할 수 있는 생활방법

1. 아침에 일어나면 아버지가 먼저 즐거운 아침인사를 하라.
"안녕히 주무셨어요?"라는 무표정의 상투적인 말로 하루를 시작하게 하지 말고 아버지 특유의 아침인사를 개발하여 자녀들에게 신나고 기쁜 하루를 시작하도록 해 주십시오. 하루의 귀한 선물이 될것입니다.

2. 식사 시간에는 가족과 대화를 많이 하라.
대화를 안하다가 하려고 하면 괜히 서먹서먹합니다. 그날 있었던 일이나 재미있는 꽁트 같은 것을 들려주시면 대화를 트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3. 공부하라는 말을 줄이고 먼저 독서하는 모습을 보여주라.
자녀들 책을 읽지 않습니까? 자녀에게 하루 단 10분만이라도 책을 읽어주세요.
일년후에는 책과 친한 자녀가 외어 있을 것입니다. 또 자신을 위해서도 한 가지 분야를 선택하여 책을 읽기 시작하세요.
얼마 안되어 전문가가 되어 계실것입니다.

4. 자녀가 스스로 판단한 일은 존중하라.
자녀가 결정한 사항이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색다른 생각'이라고 먼저 칭찬을 하십시오. 절대로 다른 의견때문에 자녀의 인격까지 무시하는 잘못은 저지르지 마십시오. 자녀의 판단력을 길러주기 위해 일단 결정한것은 존중해 주십시오.

5. 한 번 한 약속은 꼭 지켜라.
자녀들과 약속도 수첩에 꼭 기입하여 두십시오. 혹시라도 지킬 수 없다고 생각되시면 미리 말하고 이유를 설명하도록 하며, 다음으로 연기하되 꼭 지킨다는 것을 확인시키십시오. 가능한 한 번 한 약속은 꼭 지키시기 바랍니다.

6. 아무리 화가 나도 자녀를 손으로 때리지 말라.
꼭 필요한 때는 벌을 서게 하거나 회초리를 쓰십시오. 부모의 손은 자녀를 사랑하고 쓰다듬고 안아주고 보호하는 부모의 역할을 표현하는 귀한 사랑의 도구입니다. 자녀가 필요로 할 때 언제든지 내밀어 사랑을 표현하는 손이 되도록 가려서 쓰시기 바랍니다. 손을 벌주는 도루고 쓰지 마십시오.

7. 똑같은 일로 두 번 야단치지 말라.
아버지는 하나님 아버지의 용서하심을 가장 잘 나타내실 수 있는 실존 인물입니다. 한 번 야단친 것은 두 번 다시 끄집어내어 야단치지 마십시오. 이는 자녀의 인격을 존중함이며 아버지의 용서에 대한 절대성을 경험하는 귀한 계기가 되기 때문입니다.

8. 한 달에 한번, 날짜를 정하여 자녀와 함께 데이트 시간을 가져라.
자녀와의 시간을 가지십시오, 긴 시간을 필요로 하는것이 아니라 짧더라도 질이 높고 추억에 남을 시간을 마련하십시오. 칭찬과 격려와 이해의 시간을 만드시고 그 어떤 시간과도 바꾸지 마십시오. 자녀의 평생에 잊을 수 없는 소중한 순간들이 될 것입니다.

9. 자녀가 '뭐 도와 드릴 것이 없냐'고 물을 때,
꼭 도와줄 수 있도록 기회를 만드십시오. 자녀가 도움을 드리고 싶을 때 아버지들은 "넌 공부나 해라"라고 끊어버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녀를 생각해서 하시는 말씀이겠으나, 자녀는 아버지와 관계를 맺고 싶은것이므로 그 기회를 허락하시는 것이 지혜로운 처사입니다. 혹, 도와줄 것이 없으면, 만들어서라도 순간을 포착하십시오, 다음에 진짜 도움이 필요할때 "나 바빠요!"라고 거부하지 않을 것입니다.

10. 자녀 앞에서 부부 싸움이 시작되었으면 꼭 화해하는 과정까지 보여주라.
자녀 앞에서 싸우는 모습을 보이지 않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나 싸움 없는 삶이 어디 있겠습니까? 더욱 현실적이고 교육적인 것은 싸우는 모습을 보였으면 화해하는 과정을 보이는 것이 더욱 중요합니다. 서로가 원수지간이 되고 분을 품은 관계가 되는 것은 화해할 줄 모르기 때문입니다.

11. 가훈을 정하거나 가족놀이를 만드는 등 우리집만의 분위기를 만들라.
가훈을 정하는 일이라든지, 휴일을 어떻게 보낼 것인가라든지 등 가족의 문화를 살리는 일에 자녀들을 동참시키십시오, 그들 스스로 만든 일이기 때문에 애착과 자부심을 갖고 참여할 것입니다.

12. 자녀 앞에서 다른 사람의 좋은 점을 말하는 모범을 보여주라.
다른 사람을 칭찬할 줄 아는 것은 그 사람의 인격입니다. 부모님의 좋은 습관이 자녀에게 좋은 경험이 되어 인격 형성에 도움을 줌을 기억하십시오.

아버지학교 교재에서 발췌

다시 한번 읽는 글이지만 역시 좋은 내용입니다. ^^
사업자 정보 표시
프라크린 | 박승일 | 서울 도봉구 시루봉로27나길 6(도봉동) | 사업자 등록번호 : 210-11-38190 | TEL : 010-6343-3004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2-서울도봉-01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치킨마스크

자녀 교육(육아관련) 자료 | 2010. 10. 17. 21:32 | Posted by 덴탈아이큐
 



< 치킨마스크 - 그래도 난 내가 좋아! >
지은이 : 우스끼 미오

올김 : 장지현
출판사 : 책읽는 곰
www.bearbooks.co.kr

* 일본 초등학교 과제 도서

저자의 말
* 한국의 어린이들에게
이 책으로 한국의 어린이들을 만나게 되어 정말 기쁩니다.
저는 일본의 초등학교에서 어린이들을 가르칩니다.
그러면서 스스로가 지닌 장점을 알아차리지 못하고 열등감에 빠져 지내는 친구들이 많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자꾸만 스스로를 남과 비교하면서 자신감을 읽어 가는 친구들을
볼 때마다 제 마음도 덩달아 무거워집니다.
제가 보기에는 그 친구들에게도 분명희 장점이 있습니다.
다른 누구와도 바꿀 수 없는 소중한 장점이지요.
하지만 그 친구들 눈에는 스스로가 지닌 단점만
두드러져 보이는 것 갑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단점보다 장점이 백재는 많다는 게 제 생각입니다.
어떤 사람이든 다 주인공입니다.
이 생각을 어린 친구들에게 전하고 싶어서 펴낸 책이 바로
< 치킨마스크 - 그래도 난 내가 좋아! >입니다.
한국의 어린이들도 이 책을 보면서 스스로의 장점,
나아가 친구들의 좋은 점을 찾아내고
북돋워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사람은 저마다 다른 장점을 지니고 있으며,
 그 모든 장점이 소중하다는 것도 기억해 주었으면 합니다.
- 2008년 2월 우쓰기 미호
저자가 운영중인 블로그 - >
blog.sharkmask.com

책의 내용이 좋아서 스캔받아서 동영상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책이라 저작권이 조금 문제가 될것 같지만...
이 곳을 통해서 많은 분들이 볼수 있는 것도 도움이 될것 같아서....^^;;
혹 이 책에 관계된 분들이 보시고 마음에 안드시면 삭제하겠습니다.
이러한 책들은 아이들에게 많이 읽어줘도 좋을것 같네요...

사업자 정보 표시
프라크린 | 박승일 | 서울 도봉구 시루봉로27나길 6(도봉동) | 사업자 등록번호 : 210-11-38190 | TEL : 010-6343-3004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2-서울도봉-01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